UPDATED. 2021-03-02 07:10 (화)
바이든 미 46대 대통령 취임 "동맹 복원...미국 통합해 어려움 극복"
바이든 미 46대 대통령 취임 "동맹 복원...미국 통합해 어려움 극복"
  • Mickey Bae(해외 총괄 보도국장)
  • 2021.0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워싱턴 연방의사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연설을 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워싱턴 연방의사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연설을 했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20일 미국의 제46대 대통령에 취임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사에서 동맹관계를 회복하고, 미국을 통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이 여러 도전에 직면해 있지만 미국민을 하나로 통합하고 이를 극복하겠다는 의지도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가 보도합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20일 취임사를 통해 동맹과의 관계를 회복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바이든 대통령] “We will repair our alliances and engage with the world once again. Not to meet yesterday's challenges, but today's and tomorrow's challenges. And we’ll lead, not merely by the example of our power, but by the power of our example. We'll be a strong and trusted partner for peace, progress and security.”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열린 취임식에서 “우리의 동맹을 복구하고, 다시 한 번 전 세계와 관여할 것”이라면서, 이는 어제의 도전이 아닌 오늘과 내일의 도전을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단순한 힘의 과시가 아닌 모범을 보임으로써 이끌 것”이라며, “평화와 진전, 안보를 위한 강력하고 신뢰 받는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전 세계가 오늘날 미국을 지켜보고 있다는 점을 알고 있다면서, 다른 나라들에 대한 자신의 메시지는 “미국이 시험을 받았으며, 우리는 더 강해졌다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날 약 21분간 이어진 바이든 대통령 취임사의 핵심 메시지는 ‘통합’이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통합(unity∙uniting)이란 단어를 10번 넘게 사용하며, 분열된 미국민들을 하나로 모으는 데 주력할 것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바이든 대통령] “On this January day, my whole soul is in this: Bringing America together, uniting our people, uniting our nation. And I ask every American to join me in this cause.”

오늘날 자신의 모든 영혼은 미국을 하나로 모으고 국민들과 나라를 통합하는 것에 있다며, 모든 미국인들이 이에 동참해 줄 것을 촉구한다는 겁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가 직면한 분노와 원망, 증오, 극단주의, 무법, 폭력, 질병, 실업, 그리고 절망과 같은 적들과 싸우기 위해 통합해야 한다”며, “하나됨으로 우리는 멋지고 중요한 일들을 해낼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바이든 대통령] “Uniting to fight the foes we face: anger, resentment, hatred, extremism, lawlessness, violence, disease, joblessness and hopelessness. With unity, we can do great things, important things.”

아울러 자신을 지지해 준 사람들에게는 “믿음을 보여준 데 대해 겸허한 마음”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표했습니다.

또 지지하지 않은 사람들에게는 “우리가 앞으로 나아갈 때 끝까지 지켜봐 달라, 나와 내 마음을 평가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면서, 만약 여전히 동의하지 않는다면 “그렇게 하라”며, “그게 민주주의이자, 미국”이라고 말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이 직면한 여러 문제들에 대한 해결 의지도 밝혔습니다.

[녹취: 바이든 대통령] “We face an attack on our democracy and on truth, a raging virus, growing inequity, the sting of systemic racism, a climate in crisis, America's role in the world. Any one of these will be enough to challenge us in profound ways. But the fact is, we face them all at once, presenting this nation with one of the gravest responsibilities we've had. Now we're going to be tested. Are we going to step up? All of us? It’s time for boldness, for there is so much to do.”

미국은 민주주의와 진실, 극심한 바이러스와 불평등의 증대, 구조적 인종 차별의 상처, 기후 위기, 세계에서의 역할 등에 대한 공격에 직면해 있으며, 이들 중 어느 것도 미국에겐 심오한 도전이라는 겁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 모든 도전을 한 순간에 직면하게 됐다며, 이는 미국의 가장 막중한 책임 중 하나가 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따라서 미국은 시험을 받게 될 것이라면서, “이제 담대해질 시간이며 많은 일을 할 때가 됐다”고 말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식에 이어 군의 사열을 받았으며, 알링턴 국립묘지로 이동해 헌화했습니다.

또 오후에는 집무실인 백악관 ‘오벌 오피스’에서 신종 코로바이러스 대응과 세계보건기구(WHO) 재가입, 일부 국가를 겨냥한 미국 입국 금지 조치 철회 등을 내용으로 한 여러 건의 대통령 행정명령에 서명하는 것으로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VOA 뉴스 입니다.

작성자 : ENB교육뉴스방송(Mickey Bae)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은평구 연서로 280-15 201호
  • 강남지사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94길 21 3층 르몽드어학원
  • 대표전화 : 0507-1325-2078, 010-3746-2078
  • 팩스 : 02-6004-62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김유정
  • 총괄보도국 : 총괄보도국장(국내) : 이자연
  • 명칭 : ENB교육뉴스방송
  • 제호 : ENB교육뉴스방송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96
  • 등록일 : 2017-10-24
  • 발행일 : 2017-10-24
  • 발행인 : 배미키
  • 편집인 : 배미키
  • ENB교육뉴스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인터넷 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21 ENB교육뉴스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enbnews.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