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30 05:55 (화)
미 안보보좌관 "미한, 대북조치 시기·조건 등 관점 다를 수도…핵심 전략·신념은 일치"
미 안보보좌관 "미한, 대북조치 시기·조건 등 관점 다를 수도…핵심 전략·신념은 일치"
  • Mickey Bae(해외 총괄 보도국장)
  • 2021.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좌관이 26일 백악관 정례브리핑에 참석했다.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좌관이 26일 백악관 정례브리핑에 참석했다.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종전선언 등 대북 조치와 관련해 미국과 한국의 관점이 다소 다를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핵심 전략과 신념은 일치한다며 한국과 관련 논의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가 보도합니다.

미국 백악관은 한국 정부가 제안한 종전선언 등 대북 관여 구상과 관련해 미국과 한국이 다소 다른 관점을 가질 수 있지만 핵심적인 전략 등에 대한 견해는 일치한다고 밝혔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유럽 순방 계획을 설명하기 위해 26일 백악관 브리핑에 참석한 설리번 보좌관은 ‘백악관은 종전선언에 대해 얼마나 진지하게 고려하느냐, 이것이 북한과 대화를 시작하는 촉매제가 될 수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 이 같은 입장을 설명했습니다.

설리번 보좌관은 먼저 한국 측과의 집중적인 논의에 대해 공개적으로 언급하고 싶지 않다면서, 다만 성 김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의 최근 한국과의 논의가 “매우 생산적이고 건설적이었다”고 평가했습니다.

[녹취: 설리번 보좌관] “I do not want to say go too far publicly in terms of our intensive discussions with Republic of Korea government. I will only say that special envoys Sung Kim's recent discussions have been very productive, constructive.”

설리번 보좌관은 이어 “우리는 다른 조치를 위한 정확한 순서나 시기, 조건에 대해 다소 다른 관점을 가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하지만 우리는 핵심적인 전략 구상, 그리고 외교를 통해서만 효과적으로 진전을 이룰 수 있고 외교는 억지력과 효과적으로 결합돼야 한다는 신념에는 근본적으로 의견이 일치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녹취: 설리번 보좌관] “And we may have somewhat different perspectives on the precise sequence or timing or conditions for different step, but we are fundamentally aligned on the core strategic initiative here and on the belief that only through diplomacy are we going to really, truly be able to effectively make progress and that that diplomacy has to be effectively paired with deterrence. So on the specific issue you raised, I don't want to get into it publicly. I will only say we're going to continue the intensive conversation”

설리번 보좌관은 또 특정 이슈(종전선언)에 대해 공개적으로 언급하고 싶지 않다고 거듭 말한 뒤 “우리가 (한국과) 집중적인 대화를 계속할 것이라는 것만 말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성 김 대북특별대표는 지난 24일 서울에서 노규덕 한국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미-한 수석대표 협의를 이어갔습니다.

성 김 대표는 협의 뒤 “한국의 종전선언 제안을 포함해 다양한 아이디어와 이니셔티브를 모색하기 위해 한국측과 계속 협력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입니다.

작성자 : ENB교육뉴스방송(Mickey Bae)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은평구 불광로1길 10 401호
  • 강남지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 315 개나리5차 상가 2층 207호
  • TEL : 02-568-3575, 010-3386-0454, 010-8472-5070
  • 팩스 : 0504-388-904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김유정
  • 총괄보도국 : 총괄보도국장(국내) : 이자연
  • 명칭 : ENB교육뉴스방송
  • 제호 : ENB교육뉴스방송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96
  • 등록일 : 2017-10-24
  • 발행일 : 2017-10-24
  • 발행인 : 배미키
  • 편집인 : 배미키
  • ENB교육뉴스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인터넷 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21 ENB교육뉴스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enbnews.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