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12:10 (목)
잠실종합운동장 투어 프로그램
잠실종합운동장 투어 프로그램
  • 김유정(총괄 편집부국장)
  • 2019.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잠실종합운동장 투어 프로그램
잠실종합운동장 투어 프로그램

88서울올림픽 개‧폐막식이 열린 올림픽의 성지이자 방탄소년단과 조용필, 폴매카트니, 콜드플레이 같은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무대가 됐던 국내 스포츠‧문화 중심인 잠실종합운동장. 오는 10월 33년 만에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전’의 메인 스타디움이기도 하다. 일반 시민들은 평소에 들어가 보기 어려운 잠실종합운동장의 곳곳을 직접 들어가 보고 체험도 해보는 프로그램이 오는 7월부터 진행된다.

88서울올림픽 육상 100m 금메달리스트 칼루이스를 비롯한 올림픽 스타들을 탄생시킨 육상트랙을 달려보고 올림픽 당시 이용됐던 VIP실에도 들어가볼 수 있다. 동아시아 국제축구대회(2013년)가 열렸던 천연잔디를 밟아보고 프로축구 서울 이랜드FC 선수들이 실제로 이용하는 라커룸 내부도 직접 볼 수 있다.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이하 사업소)는 '잠실종합운동장 관광‧투어 프로그램'을 오는 7월 ~ 10월까지(약 4개월 간) 운영한다고 밝히고, 오는 6월20일(목)부터 개인 및 단체예약 선착순 신청을 받는다.

'잠실종합운동장 관광‧투어 프로그램'은 지난 2017년 시작해 2년 간 244명(2017년 117명(7회), 작년 2018년 127명(9회))의 시민들이 참여했다.

투어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약 60분에 걸쳐 올림픽주경기장 내‧외부 주요 시설(경기장, VIP실, 라커룸 등), 서울올림픽 성화대, 대한민국 선수단이 획득한 메달과 생생한 경기장면을 볼 수 있는 ‘올림픽스타의 길’, 올림픽주경기장 무대에 선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의 핸드프린팅과 표석이 조성된 ‘뮤직스타 존’ 등을 관람한다.

올림픽주경기장 : 올림픽주경기장 육상트랙에서 100m 달리기를 해보고 축구전용구장의 천연잔디도 밟아본다. 경기장 내 전광판에 내 모습이 표출돼 마치 선수가 된 것 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이어서 올림픽 당시 대통령이 이용했던 VIP실과 서울 이랜드FC 선수들의 라커룸 내부를 견학한다.

올림픽스타의 길 : 지난 1936년 베를린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 손기정 선수의 동상을 시작으로 지난 2012년 런던올림픽까지 대한민국 선수단이 출전해 획득한 245개 메달 현황과 메달리스트의 경기장면을 스덴에칭 기법과 유리용 특수프린터 형태로 형상화해 조성한 공간이다.

뮤직스타 존 : 올림픽스타의 길에 연결해 작년 2018년 1월 새롭게 조성한 공간으로, 마이클잭슨(1996.), 폴매카트니(2015.), 콜드플레이(2017.) 등 올림픽주경기장에서 내한공연을 가진 해외 아티스트 5명의 기념표석이 설치돼 있다. 올해 4월에는 방탄소년단부터 서태지, 조용필 등 국내 유명 뮤지션 12팀의 핸드프린팅을 모은 ‘핸드프린팅 존’도 새롭게 조성했다.

이밖에도 88서울올림픽 메달과 메달리스트들의 기증품, 역대 올림픽 포스터와 영상 등이 전시되는 ‘올림픽전시관’도 관람한다.

투어 신청은 오는 20일(목)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에서 하면 된다. 프로그램 참가비는 성인 500원, 유소년 250원이며 10명 이상 단체 신청시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 홈페이지(http://stadium.seoul.go.kr) 또는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을 참고하면 된다. 상담이 필요한 경우에는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 홍보마케팅반(☎02-2240-8971)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영준 서울시체육시설관리사업소장은 “88올림픽의 성지이자 약 100일 앞으로 다가온 ‘제100회 전국체전’의 개‧폐막식 장소인 잠실종합운동장의 주요 시설과 숨은 공간을 모두 체험해보는 투어 프로그램을 통해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전국체전의 감동을 미리 느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시민들은 잠실운동장 투어 프로그램을 신청해 자녀들과 함께 관람도 하고 체험도 하는 즐거운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작성자 : ENB교육뉴스방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광희동1가 89-1 금호트윈오피스텔 1동 703호
  • 대표전화 : 070-8288-6224
  • 팩스 : 02-6004-62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김유정
  • 총괄보도국 : 총괄보도국장(국내) : 강성오
  • 명칭 : ENB NEWS (교육뉴스방송)
  • 제호 : ENB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96
  • 등록일 : 2017-10-24
  • 발행일 : 2017-10-24
  • 발행인 : 배미키
  • 편집인 : 배미키
  • ENB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인터넷 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ENB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enbnews.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