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16 08:15 (토)
폼페오 “비핵화는 김정은의 약속…이행할 것으로 기대”
폼페오 “비핵화는 김정은의 약속…이행할 것으로 기대”
  • Mickey Bae(해외 총괄 보도국장)
  • 2019.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6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열린 'ISIS 격퇴를 위한 국제 동맹' 장관급 회의에서 연설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6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열린 'ISIS 격퇴를 위한 국제 동맹' 장관급 회의에서 연설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약속을 거듭 상기시키면서, 이행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나라의 진로를 바꾸고 경제를 발전시켜야 한다는 말을 김 위원장이 직접 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가 보도합니다.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북한의 비핵화 의지를 확인했다고 강조했습니다.

[폼페오 장관] “Oh, of course. Of course, I do. We’ve seen it. We’ve seen it in the discussions. Chairman Kim has told his own people that they need to turn course, they need to advance their economic conditions inside of their country. Those are his words, not mine.”

폼페오 장관은 6일 미 ‘폭스 비즈니스’와의 인터뷰에서 ‘북한의 비핵화가 여전히 가능하다고 믿느냐’는 질문에 “물론 그렇다”며 “북한과의 논의 과정에서 이를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측근들에게 북한이 진로를 바꿀 필요가 있고 경제 상황을 진전시킬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는 설명입니다. 그러면서 이는 자신의 말이 아니라 김 위원장의 발언이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김 위원장이 약속을 지키는 쪽으로 움직일 최대한의 기회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면 미국도 한반도의 안정과 북한 주민들에게 더 나은 미래, 더 밝은 미래를 향한 약속들을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 “I think there is every opportunity that Chairman Kim will move on to fulfill the commitments that he made, and then we’ll, in turn, fulfill the commitments we made towards stability on the peninsula and a better future, a brighter future, for the North Korean people.”

베트남 개최가 확정된 2차 미-북 정상회담과 관련해서는, 이번 정상회담이 전 세계에 진정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폼페오 장관] “Well, it’s a real opportunity for the world. I have a team on the ground in Pyongyang even as we speak beginning to lay those foundations for the meetings that’ll happen at the end of this month. We are very hopeful that Chairman Kim will fulfill his commitment, the one that he made back in June in Singapore, to denuclearize his country.”

그러면서 현재 평양에 있는 자신의 팀원들이 이달 말 열리는 회담의 기반을 다지는 작업을 시작하는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김 위원장이 지난해 6월 싱가포르에서 북한을 비핵화하겠다고 약속했음을 상기시키며, 이 약속을 지키기를 매우 희망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이는 북한 주민들에게 최선의 이익이고 미국인의 안전을 지키는 데 있어서도 최선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폼페오 장관] “It’s in the best interests of the North Korean people, certainly in the best interests to keep Americans safe as well. That’s the President’s mission, and that’s what we’ll seek to advance when we travel to Vietnam in a couple weeks.”

아울러 이것이 트럼프 대통령의 과제이자, 몇 주 뒤 베트남에서 진전시키려고 하는 사안이라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입니다.

작성자 : ENB교육뉴스방송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광희동1가 89-1 금호트윈오피스텔 1동 703호
  • 대표전화 : 070-8288-6224
  • 팩스 : 02-6004-62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김유정
  • 총괄보도국 : 총괄보도국장(국내) : 강성오
  • 명칭 : ENB NEWS (교육뉴스방송)
  • 제호 : ENB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96
  • 등록일 : 2017-10-24
  • 발행일 : 2017-10-24
  • 발행인 : 배미키
  • 편집인 : 배미키
  • ENB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인터넷 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ENB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b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