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4 00:40 (목)
방문객 1천만 돌파
방문객 1천만 돌파
  • 김효정(총괄 편집국장)
  • 2018.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문객 1천만 돌파
방문객 1천만 돌파

'서울로7017'이 개장 1주년(5.20.)을 앞두고 방문객 1천만 명을 돌파했다. 주말은 하루 평균 3만 명, 평일은 평균 2만 명이 꾸준히 찾고 있으며, 외국인도 약 2백만 명이 다녀갔다. 연령대는 20대(26.1%)와 30대(23.9%)가 가장 많았고, 서울로로 진입하는 방향은 서울역광장(41.1%)과 남대문시장(19.7%)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 외국인 방문객은 대만(18%), 일본(13%), 홍콩(10%) 등 아시아권 비율이 높았고, 서구권 국가는 미국(10%), 캐나다(3%), 프랑스(3%) 등으로 조사됐다.('17.5.~'18.4. *서울관광재단)

그동안 남대문시장 방문객은 20% 정도 증가하고, 봉제‧수제화 등 지역산업 활성화를 위한 공공-대학-상인간 협업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부터 패션쇼, 퍼레이드 같은 이색 축제‧이벤트는 총 1,305회 펼쳐졌고, 사계절을 보낸 인공지반 위 꽃‧나무들은 약 95%의 생존율을 보이며 도심 속 미니숲 역할을 하고 있다. 해외에서도 주목, 영국 가디언지, 미국 CNN, 파이낸셜타임스 등을 통해 전 세계에 소개됐고 20여 개 나라에서 벤치마킹을 위해 다녀갔다.

서울연구원 조사 결과 국내 방문객들의 서울로에 대한 만족도는 5.49점(7점 척도)이었으며, 주로 휴식, 산책, 조망을 목적으로 서울로를 찾았다. 재방문율은 41.3%에 달했다. 서울로 방문 전후로 찾은 공간은 남대문시장(38.6%), 서울역(23.9%) 순이었다. (*'17.9.~12. 방문객 900명, 지역주민‧상인‧직장인 121명 심층적 설문조사)

○ 상인과 지역주민 가운데 서울로7017에 긍정 응답한 비율은 63.6%였다. 향후 지역방문객 변화(3.85점/5점), 지가 변화(3.99점), 임대료 변화(4.06점) 등이 지금보다 나아질 것으로 응답했으며, 서울로 조성 이후 삶에 일어난 변화에 대해서는 회현동~만리동 등 지역 간 이동 편리(3.60점), 도시재생사업에 대한 관심증가(3.56점) 등이 높게 나타났다.

외국인 방문객의 전반적 만족도는 83.8%로 높게 나타났다. 세부 요소별로는 전망(89.3%), 안전성(87.9%), 보행환경(86.5%), 주변 관광지와의 연결성(86.0%), 수목(85.5%)에 대한 만족도가 높았고, 상대적으로 먹을거리(72.6%)나 화장실(67.9%)에 대해서는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월드리서치 '18.4. 외국인 500명 대상 설문조사)

○ 응답자의 절반 가까이(49.4%)는 철거 대신 도시재생 방식을 택한 서울로의 의미를 알고 있었다. 서울로에 대한 이미지는 방문 전 51.2%에서 방문 후 96.6%로 긍정응답 비율이 크게 뛰었고, 응답자의 84.1%가 타인에게 적극 추천하겠다고 응답했다. 서울로의 관광명소화에 대한 전망으로는 이미 주요 명소(31.2%) 또는, 향후 명소화될 것(58%)으로 보는 시각이 압도적이었다.

○ 서울로 여행자카페에서 근무하는 이고은 씨는 “여행자카페에는 외국인 방문객이 내국인보다 약 50% 이상 더 많이 찾고 있다. 서울로를 미리 인지하고 오는 방문객이 예전보다 늘어난 점이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서울시는 ‘서울로7017’ 개장 1주년을 맞아 지역상권, 자연‧생태, 축제‧이벤트, 해외의 주목, 시민참여 등 지난 궤적을 종합적으로 돌아보고 부족한 점을 보완해 서울시민은 물론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도심 속 보행‧휴식공간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시민들은 서울로로 인해 시장이 활성화가 되어 기쁘다며 더 많은 관광객 또는 인파들이 와서 시장을 활성화시켜주면 더 감사할 듯 하다고 전했다. 또한 다양한 축제등 이벤트들이 있어 오시는 분들도 만족을 하는 듯 해 서울로7017을 적극 응원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은평구 연서로 280-15 201호
  • 강남지사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94길 21 3층 르몽드어학원
  • 대표전화 : 0507-1325-2078, 010-3746-2078
  • 팩스 : 02-6004-62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김유정
  • 총괄보도국 : 총괄보도국장(국내) : 이자연
  • 명칭 : ENB교육뉴스방송
  • 제호 : ENB교육뉴스방송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96
  • 등록일 : 2017-10-24
  • 발행일 : 2017-10-24
  • 발행인 : 배미키
  • 편집인 : 배미키
  • ENB교육뉴스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인터넷 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20 ENB교육뉴스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enbnews.org
ND소프트